어디서 구원을 찾을까

Share on facebook
Share on email
Share on twitter
Share on pinterest
Share on linkedin
Share on telegram

위험이 있을 때마다 안전한 장소로 아무쪼록 빨리 가는 것은 인간의 본능이다.  고난 가운데, 살아남으려는 사람은 피난을 구해 본다. 심판의 날 가장 큰 위험에 직면하는 것을 피할 수 없을 것이다. 그날에 주님께서 자신의 심판을 인류에 주시면서 하나님을 믿지 않는 사람은 불로 멸망 당할 것이나 불 타는 못에  던져질 것이다 (베드로후서3:5~7,요한계시록20:14). 이것은 둘째 사망, 곧 죄의 대가다 (로마서6:23). 성경에 의하면 그리스도 밖에 모든 사람이 죄를 지었다 (로마서 5:12, 베드로전서 2:21~22). 그러므로 심판의 날에 구원이 필요한 분은 모든 사람이다.

기독교 시대 하나님께서 인류를 향한 사랑과 자비를 구원에 대한 그분의 계획에 의해 보여주셨다.  구원에 대한 그 계획은, 그리스도의 몸인 교회의 부분이 된다는 것이다:

『 교회와 그리스도를 통해 구원을 이루어 가시는 하나님께 영원히 영광을 올려 드립니다.』 (에베소서3:21쉬운성경)

『이는 그리스도께서 교회의 머리 되심같이 남편은 아내의 머리기 때문입니다. 그리스도가 바로 몸의 구주십니다.』 (에베소서 5:23우리말성경)

『또 하나님의 아들은 그분의 몸인 교회의 머리십니다.』 (골로새서1:18 우리말성경)

그리스도께서 구원하실 교회는 소중한 자기 피를 통해 사시거나 구속하신 교회, 그리스도의 교회다 (사도행전20:28 조지 람사의  번역). 그러므로 그리스도의 교회는 하나님의 진노의 날 유일한 무사한 피난처다. 그곳에 구원이 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의 교회 신도가 된 후 부르심에 굳건히 서 있고 영적인 직분을 다하고 그리스도의 교회의 신도의 자격을 보전해 봐야 한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email
Share on twitter
Share on pinterest
Share on linkedin
Share on telegram

The official website of Pasugo: God’s Message magazine of the Iglesia Ni Cristo (Church Of Christ), contains religious articles, Church news, and photos

Terms and Privacy Policy

We process and collect personal data based on our Terms and Privacy Policy to improve and analyze our service.